신주쿠 고질라호텔 (Hotel Gracery Shinjuku)

출장 가는 LINE본사가 신주쿠에 있어서 숙소도 신주쿠로 잡았다. 2년 전에 묵었던 게이오 프라자 호텔이 괜찮아서 여행사에 그 호텔로 잡아달라니고 요청했지만 게이오 프라자는 풀부킹이라며 호텔 그레이서리 신주쿠 (Hotel Gracery Shinjuku)를 잡아줬다. 유흥가인 가부키초에 있는 호텔이라 좀 꺼림직했지만 어쩌랴.

그런데 정작 가 보니 이 호텔 부근은 밝고 길도 넓은 편이라 밤에도 위험하진 않았다. 호텔이 있는 건물의 하단부는 극장과 식당가로 사용되어 인적도 꽤 있는 편이다.

어쨌든, 이 호텔은 알고보니 ‘고질라’로 유명한 호텔.

겨울왕국2 영화 간판 위로 뭔가 보이는가?
가까이 가면 좀 더 확실히 보인다.

호텔은 8층부터 시작된다. 8층에 프론트 데스크가 있고, 야외 데크에 저 고질라 머리가 있다. 호텔 투숙객은 야외 데크에 나가볼 수 있다. 낮 시간대에는 쇼가 있다고 한다. 라스베가스 호텔에서 볼 수 있는 쇼 같은 것일까? 안타깝게도 낮에는 회사 가서 일 하느라 볼 기회가 없었다.

프론트데스크로 향하는 길에 여러 고질라 영화 포스터들이 전시돼있다. 고질라 테마파크인가?
가까이에서 본 고질라 헤드. 꽤 크다.

고질라 목 뒷 편에는 아래 사진과 같은 틈이 있다.

“이 구명에 손을 넣으면 무슨 일이 일어날지도 몰라요”라고 돼 있다. 그래서 손을 대봤더니….

이 호텔은 아침 식사를 두 곳에서 할 수 있다. 1층의 일식/양식 뷔페나 8층의 샌드위치 뷔페. 첫 날은 1층에서, 둘째 날은 8층에서 먹었는데 음식 종류 많은 걸 별로 안 좋아하는 나는 8층이 더 나았다. 샌드위치 뷔페라고 돼있었지만 내가 먹는 계란과 베이컨, 씨리얼도 있었고.

그리고 8층이 좋은 건 고질라와 함께 아침 식사를 할 수 있다는 것!

고질라와 함께 아침을

호텔 얘기를 하면서 정작 방 얘기는 하나도 안 썼는데, 매우 좁다. 매우매우 좁다. 방 넓이에 그다지 신경을 쓰지 않는 나에게도 너무 좁게 느껴졌다. (호텔 홈페이지에 객실 사진이 있음)

하지만 깔끔하다. 방 크기의 반은 차지하는 화장실엔 욕조까지 있었다. 방에는 가로로 긴, 매우 좁은 창이 하나 나 있다. 위 고질라와 함께 아침을 먹는 사진의 건물에 나 있는 창을 보면 된다.

방에서 본 일출

한국어를 하는 한국인 스탭도 매우 친절했고 깔끔함도 마음에 들었으나 방이 너무 좁아서 앞으로 신주쿠에 출장을 올 일이 있더라도 굳이 선택할 것 같진 않다. 회사 출장이니 조금 더 비싸더라도 편리하고 쾌적한 데 묵을 듯.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