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미국 출장 (4) 라스베가스 미라지 호텔 (The Mirage), The Beatles Love, Boyz II Men 공연

라스베가스 숙소는 내가 직접 잡은 게 아니라 회사에서 잡아준 것. 라스베이거스의 중심가인 스트립에 면해있다.

호텔이 워낙 커서 로비에서 호텔 정문까지도 꽤 걸어야 한다. 또, 로비에서 객실까지도 꽤 거리가 있다. 객실용 엘레베이터를 타기 위해서는 슬롯머신으로 가득찬 카지노를 거쳐가야 한다. 손님의 주머니에서 한 푼이라도 더 털어내려는 속셈.

라스베거스 카지노는 실내에서도 흡연이 가능한 걸로 보인다. 그래서 객실로 올라갈 때마다 공기가 안 좋은 로비/카지노를 지나느라 힘들었다. 애들이 같이 간다면 더 힘들어 할 듯.

20171109_191631
밤에 찍은 호텔 전경
20171110_175414
로비, 체크인 카운터 뒤로는 거대한 어항이 있다.
20171112_172148
화려한 슬롯머신 옆을 지나야지 객실로 올라가는 엘레베이터가 나옴
20171110_185518
무료 화산쇼로 유명하다. 따로 시간 내서 보지는 못했고 뱅킷 가는 택시 타기 전 잠깐 봤다.

호텔에서 잡아 준 방이라 무슨 방인지는 모르겠다. 넓은 편이긴 한데 구식이란 느낌이 드는 방이다.

The Mirage, Las Vegas
The Mirage, Las Vegas
The Mirage, Las Vegas

The Beatles, Love (태양의서커스 러브)

라스베가스의 좋은 점은 다양한 공연이 매일 밤 펼쳐진다는 것 같다. 나처럼 공연 보는 것 좋아하는 사람에겐 시간이 모자랄 정도이다. 물론 티켓 값들도 꽤나 비싼 편이라 계속 본다면 돈도 모자라겠지만.

셀린 디온, 보이즈투맨, 데이빗 카퍼 필드처럼 이름만 들어본 엔터테이너의 공연이 매일 밤 있다. 놀라운 일이다. 한물 간 스타 (셀린 디온은 아직 아니지만)들은 다들 베가스로 모이는 건가?

그 외에도 일곱개의 태양의 서커스 공연들이 상시 공연되고 있었다. 뱅킷이 있는 저녁 하루를 제외하면 이틀 밤이 비어있어서 무슨 공연을 볼지 고민을 했다. 네이버에서 “제가 생각하는 라스베가스 쇼 순위“같은 라스베가스 공연 후기들도 좀 찾아 읽고. 리뷰들을 봐도 내 취향에 딱! 맞는 공연은 아쉽게도 없었다. 그렇다고 라스베가스까지 와서 공연을 안 보는 것도 좀 그렇고. 다시 올 일이 없을 수도 있는데.

라스베가스에 도착한 날 밤에는 발이 아파 걷기가 힘든 관계로 그냥 미라지 호텔 1층에서 하는 “러브”란 태양의 서커스 공연을 봤다. 비틀즈의 일생을 서커스로 표현한 것이다. 딱히 비틀즈에 관심은 없다.

티켓은 대략 우리돈으로 10만원 정도. 호텔 공식 홈페이지에서 예약했다. 인터넷에 보면 할인 사이트들이 몇 개 있는데 좌석 레벨까지 고려해 따져보면 호텔 홈페이지랑 크게 차이가 나지 않아 보인다.

20171109_205130
공연장 입구. 옆에는 비틀즈 기념품 샵도 있다.
20171109_205325
미국 공연장은 보통 술이나 음료를 파는 바가 있다. 여기서 “옐로 탠저린”이란 칵테일을 사마셨다. 당연히 비틀즈의 “엘로 섬머린”의 오마쥬.
20171109_205214
티켓 가격 74.30불 + LET 6.69$ + 서비스피 14.95불 = 95.94불. 뭐가 참 많이 붙음.
20171109_210701
공연장. 좌석 위치는 좋았다. 극장이 작아 굳이 비싼 티켓을 구매할 필요는 없을 듯.

공연은 관객의 혼을 쏙 빼놓을만큼 정신없었다. 볼만했는데 10만원의 가치가 있는지는 잘 모르겠는. 비틀즈의 노래에 맞춘 서커스라고 보면 될 것이다.

20171109_230311
이 공연의 무대 뒷 쪽을 돌아볼 수 있는 무료 투어가 금,토요일 낮 1시에 있다. 내가 참석하는 컨퍼런스와 시간이 겹쳐 못간 게 아쉽.

Boyz II Men (보이즈투맨 공연)

컨퍼런스가 끝난 날 저녁 시간도 비었다. 어떤 공연을 볼까 망설이다가 우리가 묵는 호텔에서 하는 보이즈투맨 공연을 보기로 했다. 원래는 옆 호텔에서 하는 셀린 디옹 콘서트가 더 끌렸으나 가격이 무지하게 비싸서 포기.

20171111_193233
호텔 앞 광고판의 보이즈투맨. 한명은 건강 때문에 탈퇴해 세명이 공연 중
20171111_213839
같이 출장 간 회사 분과 함께 갔음. 역시나 100불 정도.
20171111_223423
공연장. 여기도 극장이 작아 가장 싼 티켓으로 와도 관람에 문제가 없을 것 같다.

흑인 그룹이라서인지 관객도 흑인이 많다. 공연은 종교 행사 같았다. 술취한 흑인 여성분들이 보이즈투맨 멤버의 한마디 한마디에 환호하며 반응하는 부흥회 분위기랄까? ㅋㅋ. 공연 내내 관객들의 반응이 아주 끝내준다. 공연 말미에는 보이즈투맨 멤버들이 관람객을 안아주며 노래하는 시간이 있는데 다들 안기겠다고 줄 서고.

보이즈투맨 아재들은 잔망스러웠고 귀여웠다. 춤도 많이 춘다. 다양하게 관객들에게 어필할 줄 아는 프로들. 공연 전체가 보이즈투맨의 곡들로만 이루어져있지 않아 그들의 곡을 많이 듣고 싶어하는 관객에겐 아쉬움이 남을 것 같다. 모타운 곡들 몇 곡도 헌정 느낌으로 중간에 불렀음.

20171111_231011
I’ll make love to you 부르며 장미꽃 나눠줌

카지노

라스베가스까지 왔는데 갬블 한 판 안하고 갈 순 없지 않은가? 라스베가스를 떠나는 날 저녁엔 매일 지나만 치던 카지노에 갔다. 테이블에선 내가 할 줄 아는 게 없어서 슬롯 머신 앞에 잠시 앉아봤다.

딱 20불 가지고 했는데 좀 따다가 다시 잃어 결국 7불 잃었음. 코로나 맥주 두 병 얻어마셨으니 투자 비용 대비 충분히 논 듯.

20171111_212435
스포츠 경기 도박하는 곳인 듯. 화면에 각종 스포츠 경기를 보여준다.
20171111_212523
이렇게 가상의 딜러를 세운 게임도 있음
20171112_163944
처음하던 슬롯머신. 룰을 몰라서 버튼만 누름. 팁만 주고 맥주 한 병 얻어 마심.
20171112_171201
전자 포커로 옮겼음. 또 맥주 얻어 마심.

희한하게 코로나 맥주 두 병을 마셨는데 알딸딸해졌다. 혹시 좀 더 정신없이 게임하라고 몰래 소주를 타나?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