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버닝데이 2011

24시간 동안 원하는 프로그램을 개발 해 발표 하는 NHN 버닝데이(Burning Day)란 사내 개발자 행사(정확히 말하면 누구나 참가 할 수 있기 때문에 ‘개발’ 행사)가 있다. 인트라넷에서 행사 공지를 봤을 땐 새 회사 분위기도 파악하지 못한 상태이고 밤 샐 자신도 없어 안 나가려고 했다. 그런데 우리 팀 개발자 5명이 함께 나가 주최 측에서 제공하는 술이나 마시고 참가상이나 … Continue reading NHN 버닝데이 2011

NHN으로 이직

재미있던 야후코리아 생활을 마치고 NHN으로 옮겨왔다. 검색 본부의 일본언어처리팀 소속이다. 웹검색을 크롤링, 인덱싱, 랭킹 세 단계로 볼 때 야후에서 랭킹 쪽을 했다면 이젠 인덱싱 쪽을 하게 될 것 같다. 다음소프트에서는 프랑스어를 모르면서 프랑스어 처리를, 야후코리아에서는 중국어를 모르면서 대만과 홍콩 검색을 했는데, 이제 일본어를 모르면서 배워서 일본어 처리를 해야 한다. 사무실은 분당 정자동에 있다. 회사에서 운영하는 … Continue reading NHN으로 이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