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ger JK의 대한민국 승리기원 응원전

6월 17일, 남아공 월드컵 한국대 아르헨티나 경기를 메가박스에서 응원하는 행사가 있었다. 야후!서비스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행사로 경기 전엔 Tiger JK의 축하 공연도 있는 이 시간에 몇명의 사내 인원이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선착순으로 줬는데 덜컥 당첨!

퇴근 시간보다 조금 빨리 회사에서 빠져나와 집에서 딸을 픽업하여 삼성역으로 향했다. 삼성역은 이미 영동대로로 거리응원을 하러 가는 사람들과 퇴근을 하는 사람들로 인산인해.


위 사진은 삼성역에서 내려 계단을 올라가는 도중에 찍은 사진인데 플랫폼부터 계단까지 사람으로 가득 찼다. 앞 쪽 여자분 눈빛 너무 무섭다. -_-;

잘 안 걸을려 하는 딸 데리고 힘겹게 코엑스 깊숙히 위치한 메가박스까지 걸어가 표를 수령하고 응원용 머플러와 막대풍선, 콜라와 맥주, 팝콘을 받아 입장했다. 서두른 덕에 2등으로 입장! 가현아, 마음 급한 아빠 발 걸음 따라 오느라 수고했어!!!!


화면에선 야후!프로모션 영상을 상영 중. 김병지 골키퍼를 상대로 골을 넣는 이벤트 영상이 있었다.

중간에 퀴즈를 맞추는 이벤트도 했는데 가현이의 열렬한 바램에도 불구하고 우리 부녀는 선물을 단 하나도 받지 못했음.

차가 막혔는지 Tiger JK는 느즈막히 와서 4곡 쯤 부르고 갔고. Tiger JK의 부인 윤미례씨도 와서 무한도전 올림픽대로 듀엣가요제에서 유재석이 부른 Let’s Dance도 불렀음.

내가 무한도전에서 본 Let’s Dance외엔 Tiger JK의 곡을 하나도 몰랐기 때문에 할 말이 하나도 없다. -_-; 예습이라도 좀 하고 갈껄 그랬나?

그리고 축구 경기 시작. 대형 화면이 좋긴 좋더라. 그러나 경기는 4:1로 패배. 상대가 워낙 잘 하는 팀이라 졌다고 아쉬움 같은 건 없다. 다음에 더 잘하면 되지.

후반전이 되자 가현인 누워 잠들었고 경기 끝나고 집에 가자니깐 못걷겠다고 울고 불고 해서 가현이를 안은채 그 사람 많은 코엑스와 지하철을 뚫고 지나가야 했다. 게임을 지니깐 사람들이 막바로 귀가하느라 지하철역이 사람들로 가득 찼다.

그래서 피곤했던 하루. 경기를 이겼다면 조금은 덜 피곤했을까?

추가로 회사에서 만든 행사 비디오클립: (나랑 딸은 영상에서 안 나오니 행여라도 고생해서 찾지 말 것)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