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출장 – Lisbon #2

신트라의 왕궁 앞에서 찍은 신트라 모습. 앞에 보이는 산 꼭대기에 뻬나 궁이라는 또 다른 궁전이 하나 있다고 한다.

택시를 타고 좀 달려 도착한 교외의 신트라(Sintra)란 곳. “포루투칼의 왕족들과 영국의 귀족들에게 사랑 받아온 산과 숲으로 둘러싸인 아름다운 마을”이라고 가이드 북에 적혀 있다. 우리는 이 곳에서 왕실이 여름 휴가 때 썼던 궁이라는 궁 앞 광장에 잠시 차를 세웠다가 점심 식사를 하러 떠났다.

(이 이후에 글을 안 쓰고 십년 이상 지났다. 글을 쓰며 올려놓았던 사진만 넣어본다.)








[catlist tags=”다음소프트+유럽” conditional_title=”이번 유럽출장에 대한 글들” template=cust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