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색 직업 -_-;

얼마 전 회사 홍보대행사에서 회사에서 만드는 채팅로봇 개발자에 관한 기사를 쓴다고 연구소장님께 부탁을 했는데 연구소장님이 바쁜 관계로 제가 나가게 됐습니다. 그래서 오늘(11/28)자 서울신문에 “이색 직업” 소유자로 제가 나왔네요 -_-;

물론 기사에 나오는 수려한 글은 제가 직접 쓴게 아닙니다. 전 단지 몇개 질문에 대해 답변만 해줬는데 홍보대행사에서 저렇게 멋진 서론을 붙여줬군요.

저기 나온 사진은 가현이 돌 잔치 때 찍은 사진 중 제 얼굴 부분만 자른 것입니다. -_-;

이색 직업 -_-;”의 5개의 생각

  1. 야,정말 멋있다. 앞으로 열심히 더 공부해서 그 방면에 진정한 프로가 되길 바란다.후중 파이팅.

    좋아요

  2. 정말 대단하네요^ ^제가 알고 있는 분중 우리나라 첨단 산업 분야에서 이렇게 인정받고 각광을 받는 분이 계시다는게 넘 멋있고 흐뭇하네요^ ^ 정말 앞으로도 가현할머니 글처럼 그방면으로 진정한 프로로 거듭나시길~!가현아빠 화이팅~!

    좋아요

  3. 이런 멋진 일이 있었다는걸 난 하나두 몰루구 있었다니…좀 섭섭한걸?? 나의 가장 친한 친구 후중이가 기렇게 대단하다니…멀리서나마 화이팅~~~

    좋아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