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Cats & Aquarium @ 부산

030911_1

추석에 부산을 다녀왔습니다. 부산에서 공연되는 Cats도 보고, 부산 아쿠아리움도 다녀왔습니다.

9일 저녁, 밤 비행기를 우여곡절 끝에 타고 부산에 도착했습니다. 그런데 비행기에서였는 지, 택시에서였는 지, 그만 지갑을 잃어버리고 말았습니다. T.T 이 사진은 부산에 도착한 다음날 Testco Homeplus에 장 보러 갔다가 찍은 사진입니다. 웬지 어두컴컴한 분위기가 몇일 후의 태풍을 예고하는 듯 합니다.
이날 저녁, 아내, 동생 및 사촌동생과 Cats를 보러 갔습니다. 다음은 극장에 들어가는 입구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차를 태워주신 아버지도 함께 찍었죠.


030911_3

공연은 ‘빅탑씨어터’라는 곳에서 했습니다(다음 사진의 배경인 하얀 천막). 일종의 천막으로 만든 극장인데, 적절한 공연장이 없는 지역에서도 공연이 가능하게 해주죠. 또한 공연에 특화된 공연장을 만들기도 좋은 듯 합니다. 올해 초 Cats를 공연했던 장소인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는 고양이가 여기 저기서 튀어나오도록 만드는 것이 불가능했는데, 이곳에서는 그게 가능했습니다.


030911_2

그런데 이렇게 장점이 많은 것으로 보이던 빅탑씨어터는 태풍에 매우 취약한 약점이 있었습니다. 이틀 후 태풍 ‘매미’가 오면서 이 약점은 여실히 드러났습니다. 다음은 서울로 돌아오는 날, 공연장 옆을 차로 지나가며 차내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천막이 다 찢겨나간 걸 볼 수 있습니다. 공연장 자체가 없어졌기 때문에 이 이후의 부산 전공연이 완전히 취소되게 됩니다.


030911_4

추석 당일입니다. 아침에 차례를 지내고 집에서 빈둥대다가 낮에 해운대에 있는 부산 아쿠아리움을 구경 갔습니다. 사촌 동생 두명은 바다가 마냥 신기한 지(^^) 텅텅 빈 해변에서 바다 구경을 하고 있습니다.


030911_5

부산 아쿠아리움 안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형형색색의 물고기가 들어있는 수조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입니다.


030911_6

매우 신기하게 생긴 물고기 사진입니다. 특히 왼쪽 놈은 몸이 직육면체 형태인 듯.


030911_7

이 아쿠아리움은 해운대에 위치했는데, 뉴스를 보니 태풍 매미의 영향으로 이 곳도 침수됐다고 합니다.

추석 다음날, 태풍 매미가 한반도에 상륙한 날입니다. 원래 이날 밤 11시 55분 차를 타고 서울로 돌아올 계획이었으나, 바람이 너무 심해 도저히 터미널로 떠날 여건이 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집 안에 있었죠. 집 안의 온 창문이 흔들리고, 정전이 되었습니다. 물도 나오지 않았고요. 배터리를 사용하는 라디오 하나를 켜놓고 태풍 진행 상황을 들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사진을 찍을만한 여유도 없었습니다. 촛불을 켜놓고 책을 읽다 잠이 들었습니다.


그 다음 날 아침, 바람과 비가 멎어 있었습니다. 낮 차를 타고 부산을 떠나게 됐죠. 터미널 가는 길에 보니 신호등은 꺽여서 쓰러져 있고, 나무는 쓰러져 있었습니다. 무사히 서울로 돌아와서 얼마나 다행인 지 모릅니다. 서울로 무사히 돌아오는 걸 자축하며 버스 안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030911_8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