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옹 사진들

리옹에 일주일이나 있었지만 어딜 찾아다니는 스타일은 아니라서 주로 밥을 먹기 위해서 나갔다가 주변을 돌아보는 식이었다. 해가 길어 밤 9시 전까지는 밝은 편이어서 업무 종료(?) 이후에 돌아다니기 좋았다. 어두울 때도 치안이 나쁘다거나 위험하단 느낌은 없었다 (남자 서너명이 같이 다녔으니 그랬을 수도). 리옹에서 찍은 사진 몇 장 올려봄.

리옹에서 술 마시기

The Web Conference 2018 덕에 리옹에서 일주일이나 머물렀다.리옹에 2~3시간 정도 두 번 머물렀지만 이처럼 길게 머문 것은 처음. 낮엔 학회장에 있었지만 저녁엔 식사할 곳을 찾을 겸, 자유롭게 리옹을 거닐었다. 컨퍼런스가 상당히 이른 시간(오전 8:15)에 시작 해서 일찍(오후 5:00 정도) 끝나다 보니 리옹의 일반적인 저녁 식사 시간(약 7:30)까지는 꽤 길게 시간이 비곤 했다. 식당은 식사 시간 […]

The Web Conference 2018 참석

4월 말에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 The Web Conference 2018에 참석했다. 회사에 제출한 후기 중 일부를 뽑아 게재하고, 했던 일들도 모아서 정리한다. 더 웹 컨퍼런스(The Web Conference: 예전에는 WWW 컨퍼런스였는데 이번에 명칭을 변경)는 웹의 진화, 웹기술 표준화, 웹기술의 사회적 문화적 임팩트를 다룬다. 올해에는 함께 개최된 Deigital Health 컨퍼런스, Web for All 컨퍼런스, Digital Summ’R 컨퍼런스 등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