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V출장#8-5] 미국 출장 끝~

드디오 꽉 찬 5일간의 교육이 끝났다. 난 매니저가 아니라 원래 출장 오면 하루에 교육은 많아야 3시간씩 정도만 받으며 남은 시간엔 평소에 하던 업무를 하거나 노는데 -_-;, 이번 출장은 교육만 하루에 5시간씩 잡혀있는데다가 원래 참여하고 있는 프로젝트에 관한 회의까지 해야 했기 때문에 무척 바쁘고 정신이 없었다. 프로젝트 두개 사이를 왔다갔다 하며 회의를 하니 내 뇌가 context … 더 보기 “[SV출장#8-5] 미국 출장 끝~”

[SV출장#8-4] 써니베일 Domain hotel

최근 야후!대만에서 미국에 출장 오는 직원들이 자주 묵는 호텔으로 대만 동료와 렌터카를 같이 사용해야 하는 나도 여기를 숙소로 잡았다. 이번에 처음 와 보는 곳. 장점 깔끔한 편 조식 깔끔 El Camino Real에 즐비한 식당들에서 가까움 웰컴 드링크 (칵테일/맥주/와인) 인터넷 속도가 빠른 편. 미국 호텔에서 사용한 인터넷 중 가장 쾌적하다! 난 어딜 가도 항상 이것 밖에 … 더 보기 “[SV출장#8-4] 써니베일 Domain hotel”

[SV출장#8-3] 작년과 똑같은 삽질을 ㅜㅜ

이번에 출장 와서 작년 10월 출장 때 했던 삽질을 똑같이 했다 ㅜㅜ… 난 학습 능력이란 없는건가 -_-;; 삽질 1) 작년에 맥주를 호텔에 사가지고 들어와서 보니 병따개가 없어서 고생을 했었는데 이번에도 똑같은 실수를 했다. ㅜㅜ. 아무 생각없이 슈퍼마켓에서 맥주를 사가지고 들어와서 마시려고 보니 이번에 묵는 호텔에도 방에 병따개가 없던 것. 병뚜껑이 쉽게 따지지 않는 걸 작년 … 더 보기 “[SV출장#8-3] 작년과 똑같은 삽질을 ㅜㅜ”

[SV출장#8-1] 출국 대기 중

8번째 본사 출장이다 (실리콘밸리가 지겨워서 다른 동네에 본사가 있는 회사로 가야겠다 -_-;). 가장 짧은 체류 기간(딱 1주일)의 출장이자 가장 빡빡한 일정의 출장이다. ㅜㅜ. 업무 관련 할 일은 1) 새로 참여하는 프로젝트에 대한 트레이닝 및 브레인스토밍. 2) 현재 하고 있는 프로젝트 관련 회의. 3) Q2에 어떤 프로젝트에 얼만큼 시간이 필요한지 파악. 그 외에 하고 싶은 일을 … 더 보기 “[SV출장#8-1] 출국 대기 중”

[SV출장#7-1] 출국 대기 중

약 2주 일정으로 본사(Santa Clara와 Sunnyvale)로 출장 간다. Tech Pulse란 사내 학술대회에 참석 한 후 올해 4분 기 이후 프로젝트와 관련한 회의 참석이 목적이다. 요즘 며칠동안 컨디션이 완전 안좋아 학회 발표 준비를 제대로 못해 좀 걱정. 이 동네에 여러 번 가봐서 이제 더 해볼 만한 것도 없다 (Napa에 와이너리 투어를 가고 싶은데 나 혼자 차 … 더 보기 “[SV출장#7-1] 출국 대기 중”

[SV출장#6-9] 샌프란시스코 Johnny Foley’s Irish House

렌터 러쉬티켓 산다고 추운데 3시간 가까이 기다렸다가몸도 녹이고 배도 채우려고 들어간 곳. 식당 이름 자체에 “Irish”가 들어가는 것 보면 아일랜드 술집이고이곳 음식은 아일랜드 음식 같은데 확신은 못하겠다.내가 아일랜드 음식에 대해서 뭘 알아야지 뭐. -_-;;하지만 여기서 파는 기네스가 아일랜드 맥주란 건 나도 아는 사실. 추워서 찬 맥주를 마실 기분은 아니었으나어디 기네스 생맥주를 보고 그냥 지나칠 수가 … 더 보기 “[SV출장#6-9] 샌프란시스코 Johnny Foley’s Irish House”

[SV출장#6-8] 샌프란시스코 언덕과 에어쇼

일요일 오후에 대만에서 오는 엔지니어들을 픽업하러 샌프란시스코 공항에 가야해서공항에 가기 전 바다나 한번 보자 싶어 점심 먹고 샌프란시스코로 향했다. 그런데 젠장, 무슨 행사가 있는데 길은 엄청나게 막히고(무료로) 주차할 자리는 손톱만큼도 보이지 않았다. 막히는 차 안에서 찍은 사진 -_-한눈에 봐도 유흥가다.(뉴욕이 아니라 샌프란시스코의) 브로드웨이에서 찍은 사진인데차 막혀 있는 것 좀 봐라. 사진에서 저~~기 길 앞에 보이는 … 더 보기 “[SV출장#6-8] 샌프란시스코 언덕과 에어쇼”

[SV출장#6-7] Rent 브로드웨이 투어, 최고였다

신시에서 제작한 렌트(Rent)의 한국어 공연을 몇번 봤는데 항상 아쉬움이 있었다. 도대체 한국인 스탭과 배우의 연출과 연기가 모자란건지, 아니면 문화적인 차이로 한국어로 공연하는 것이 힘든 작품인지, 혹은 한국 문화에 익숙한 내가 미국 문화를 바탕으로 한 이 작품을 이해하는게 불가능한 건지 모르겠지만 내용이 가슴에 와닿지가 않았다. 그냥 항상 남의 얘기 보는 느낌이었다. 하긴 대부분 공연이 그렇겠지만…렌트는 이질감이 … 더 보기 “[SV출장#6-7] Rent 브로드웨이 투어, 최고였다”

[SV출장#6-6] 뮤지컬 렌트 러쉬 티켓 구하기

전통적으로 렌트(Rent) 공연에서는 공연시작 몇시간 전에추첨으로 혹은 선착순으로 무대 바로 앞 좌석을 할인된 가격(20$)에 판다. 브로드웨이 초연에서부터 시작된 이 전통은 힘겹게 사는 사람들을 다루는 이 작품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사람들도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주기 위한 배려인 듯하다. 이 전통은 렌트의 투어에 그대로 이어져 이번 샌프란시스코 공연에서도 공연시작 2시간 전에러쉬 티켓 (rush ticket)이라고 불리는 20$짜리 … 더 보기 “[SV출장#6-6] 뮤지컬 렌트 러쉬 티켓 구하기”

[SV출장#6-5] 테크 펄스 (Tech Pulse) 참석

야후!의 사내 학술대회인 ‘테크 펄스’가 미국 산호세 매리엇 호텔과 산호세 컨벤션센터에서 있었다. 9월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이틀간 열리는 이 행사에서 난 포스터 발표를 했다. 회사에서 꽤 신경을 많이 쓴 행사로 보였다. 장소도 회사 캠퍼스 안이 아니라 호텔과 컨퍼런스홀이었고, 행사장 유리문에 회사 로고 붙여 놓은 것(위 사진)이나 여러 인테리어 하며, 호텔의 방키는 일반 키가 아니라 회사 로고가 박힌 ‘보라색’ 카드키였다. 이 … 더 보기 “[SV출장#6-5] 테크 펄스 (Tech Pulse) 참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