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가 아이폰 독(dock) 구입

스킨을 씌우면서 아이폰 케이스를 벗겨냈기에 아이폰 독에 욕심이 생겼다. (케이스가 있으면 아이폰 독에 꽂지를 못한다.) 그래서 아이폰 쓰면서 매달 5천원씩 받은 쇼옥션머니로 옥션에서  ‘짝퉁’ 아이폰 독을 7,900원(배송 무료)에 구입했다. 애플 정품은 40,000원이다.

주문 이틀 후 비닐재질의 봉투에 독 하나 달랑 담겨 배달왔다. 독 역시 박스에 들어있는 것이 아니라 아래와 같은 플라스틱 케이스에 들어있다. 이렇게 아무렇게나 배달되는 걸 보면 독의 원가가 궁금해진다.

iPhone Dock

당연히 원산지는 중국.

iPhone Dock

애플정품과 마찬가지로 케이블은 포함되어있지 않다. 아이폰 구입시 주는 USB-아이폰 케이블을 독에 연결하여 쓰면 된다.

iPhone Dock

속은 어떨지 몰라도 겉으로 보기엔 멀쩡하다. 아이폰을 꽂아 사용해보니 잘 작동한다. 인터넷의 글들을 살펴보면 중국산 독들의 퀄리티가 왔다갔다 한다는데 다행이다. 정품 독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독이 조금 더 묵직해서 독을 잡지 않고도 한손으로 아이폰을 뽑을 수 있으면 좋겠다.

사무실에서보다 집에서 더 유용할 것 같다. 공부방에 있는 데스크탑 컴퓨터의 MP3파일 리스트를 관리하지 않기 때문에 집에서 원하는 곡을 듣기가 쉽지 않은데 이 독만 있으면 라인아웃 단자에 작은 스피커 하나 연결해서 아이폰에 있는 최신 음악을 들을 수 있기 때문. 집에서 쓸 용도로 하나 더 구입할까 고민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