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보텔 리옹 브롱 유렉스포  (Novotel Lyon Bron Eurexpo)

밤 10시 넘어 리옹 생텍지붸리 (우리가 아는 그 생텍쥐베리가 맞다!!) 공항에 도착했다. 막바로 그르노블로 이동하기에는 너무 늦은 시간이라 공항 근처에서 1박을 했는데, 여행사에서 잡아 준 숙소는 노보텔 리옹 브롱 유렉스포.

우리의 의도와는 좀 벗어난 곳에 있었다. 리옹 공항에 내려서 보니 바로 옆에 NH 호텔이 있던데 여기로 잡았으면 얼마나 편했을까.

우리는 미리 예약해 둔 차량 (꽤나 비싸다. 20분 타는데 10만원 넘음.)을 타고 20분 정도를 달려 리옹 외곽의 호텔에 도착했다. 브롱(Bron)이란 지역인 듯. 자정 가까운 시간에 보니 폐교 느낌이다. 마침 공사 중이기도 했고.

20171128_081248
다음 날 새벽에 일어나 찍은 호텔 입구
20171128_081425
호텔 건물. 밤에 보면 폐교, 아침에 보면 학교
20171128_081202
이런 동네에 있다

체크인해주는 직원이 이그제큐티브 룸이라고 방에 있는 미니바의 음료가 모두 무료란다. 그런데 밤 12시에 체크인해서 잠만 자고 아침 10시에 나가는 사람에게 미니바의 음료가 무슨 소용이 있으랴. 그래서 바리바리 싸서 가방에 넣어 한국까지 들고옴 ㅋ. 탄산음료 다섯 개, 하이네켄 하나, 그리고 초콜렛 한 개.

20171127_224855
룸. 좁지만 이후 묵을 그르노블의 호텔보다는 넓었다.
20171127_224905
화장실. 변기는 별도의 공간에 분리돼 있어서 한참 변기를 찾았다는 ㅋㅋㅋ

아침 식사는 생각보다는 맛있었던, 간소한 호텔 내 식당에서 했다. 지금 보니 사진 한 장 안 남겼네…

하여튼 이 호텔에서는 체크인 즉시 잠 자고 일어나 밥만 먹고 나왔다. 혹시나 앞으로 이런 일정의 항공편을 타고 여기 올 일이 있다면 도착 당일에 막바로 그르노블로 출발 (내가 직접 운전하지 않으면)하거나 공항에 붙은 NH호텔에서 묵을 것이다.

그르노블 오꼬 호텔 (Okko Hotels Grenoble, Jardin Hoche)

면도 안 한 메시를 닮은 기사가 모는 밴을 타고 그르노블로 향했다. 차로 1시간 30분 정도 걸린 것 같다. 그르노블은 1968년 동계 올림픽이 열렸던 곳이라 우리는 ‘평창’으로 비유했다.

20171128_103907
고속도로 너머 지평선에 펼쳐진 산맥들을 보라. K님은 ‘강원도 같네’라고 한 마디.
20171128_104632
어마어마한 절벽.
20171128_110358
그르노블 시내
20171128_121400
그르노블 시내. 어디서든 어마어마한 산이 보인다.

오래 된 도시라 골목이 좁았는데, 좁은 길을 돌아돌아 오꼬호텔에 도착했다.

20171128_115642
신식 건물 2층부터 사용

흔히 말하는 부띠끄 호텔인가보다. 프론트(라고 할 수 있다면)에는 직원 한 명만이 있다. 모든 방이 클럽룸이라고 클럽을 24시간 사용할 수 있고 식사도 여기서 한다고. 클럽은 여러 음료수들과 간단한 먹을 거리가 있었다. 술은 유료인데 하루 한 잔은 공짜란다.

이 호텔을 추천해준 현지 한국 직원이 방이 좁다고 알려주셨는데 방이 정말 좁았다. 일본 호텔 느낌? 고시원 방만하달까? 조금 큰 가방은 180도 열어놓을 수 없을 정도이다. 냉장고는 없다. 옷장도 없고 선반과 옷걸이만 있다.

20171128_115148
좁지만 깔끔한 방
20171128_132154
반대편에서 보면 이렇다.
20171128_115236
베드. 꾸깃꾸깃한 시트는 컨셉?
20171128_115258
티비가 놓은 침대 맞은편 벽
20171128_131652
논란이 된 샤워실. 뒷쪽이 바로 화장실 문인데 커튼이 없어 샤워하면 물이 방 안으로 튀는 구조.
20171128_131647
깔끔한 화장실. 어매니티는 놓여있지 않은데 따로 요청하면 준다고.
20171128_112820
클럽.  아침 식사도 여기서 한다.
20171130_071620
클럽에서의 아침 식사. 원래 호텔 조식 가면 빵 잘 안 먹는데 여기는 빵 밖에 먹을 것이 없음.

클럽은 우리 일행이 나름 유용하게 사용했다. “클럽 가자”란 표현이 이상하긴 했지만 잠깐잠깐 우리 끼리 얘기할 필요가 있을 때 이 곳에 모여서 회의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