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이탈리아 가족여행 Day9-1: 베니스 탄식의 다리와 산조르조마조레 대성당

베니스에서의 마지막 날이자 로마로 돌아가서 비행기 타는 날. 여행 마지막날에 체크아웃인 정오 때까지 호텔에서 뒹굴 거리기는 싫어서 일단 호텔을 나섰다. 목적지는 역시 관광 중심지 산마르코 광장.

20170726_093711
다시 봐도 화려한 산마르코 대성당. 이 날도 사람 많은…

 

20170726_093735
그리고 아이들

 

20170726_094138
베니스의 수호 성인들

탄식의 다리

해변 쪽으로 나가 걸으면 그 유명한 탄식의 다리가 보인다. 탄식의 다리는 두칼레 궁전과 프리지오니 감옥을 잇는 다리로, 이 이름은 이 다리를 통해 감옥에 들어가는 죄수가 한 숨을 쉰다는 것에서 유래한 것이라고 한다. 연초에 캐임브리지에 출장 갔을 때 그 동네의 탄식의 다리를 봤기에 더 재미있었다.

20170726_094345
탄식의 다리

오른편이 바다. 수상 버스와 곤돌라 정류장이 있다. 고풍창연한 건물과 바다는 수백 년 전에도 비슷한 모습이었을 것 같다. 세월이 멈춰져 있는 느낌.

20170726_094620
산마르코 광장 옆 Waterfront

 

20170726_103623
위는 무슨 동상인지 모르겠지만 아래는 날개 달린 사자 상!

산 조르조 마조레 성당

베네치아
전날 산마르코 종탑 위에서 찍은 산 조르조 마조레 성당

수상버스 정류장을 보니 바포레토 이틀권을 사놓고는 너무 안 썼다는 생각이 들어 한 번 타보기로. 대운하를 따라 빙 도는 코스를 타려다가 시간이 없을 것 같아 바다 건너편에 있는 산 조르조 마조레 성당에 가보기로 한다. 이 성당은 산 마르코 광장의 남쪽 해상에 떠 있는 산 조르조 섬에 위치한 교회이다. 안드레아 팔라디오(Andrea Palladio)가 설계하였고 1566년과 1610년 사이에 건축되었다.

산마르코 광장 앞 선착장에서 수상버스 한 정거장 거리(?)이다.

20170726_094937
바다 건너는 바포레토 위. 뒤의 배경이 목적지인 산 조르조마조레 성당. 종탑이 보인다.

 

20170726_095337
성당 앞

성당은 무료 입장. 안에서는 현대 미술가의 전시가 진행되고 있었다. 이 사람들은 성당이 워낙 많아서인지 여러 용도로 쓰는구나.

20170726_100004
성당 안. 무슨 전시 중이었다.

엘레베이터를 타고 종탑을 올라갔다. 종탑은 입장료가 있다. 사람이 없어 막바로 올라갈 수 있었다. 산마르코 종탑보다 높이는 낮고 유명세도 덜하지만 이 곳만의 장점이 있는데, 바로 산마르코 광장이 정면에 보인다는 점!

20170726_101600
산 조르조마조레 성당 종탑에서 보는 베니스 본 섬. 몇 백년 동안  베니스로 들어오는 배는 이 풍경을 봤을 것 같다.
20170726_101754
역시나 종탑에서 본 뷰

다시 본섬으로 돌아가는 수상버스를 기다리며 물가에서 사진을 찍고 놀다가 아들이 그만 물에서 밀려온 기름을 밟고 미끄러져 넘어져 버렸다. 다행히 물에는 안 빠졌지만 옷은 기름 범벅 ㅠㅠ. 다친 데가 없는 게 다행.

20170726_095417
돌아가는 수상버스를 기다리며. 내 위치 오른쪽에서 아들이 넘어짐
20170726_095352
수상버스를 기다리는 딸

버스로 바다를 건넌 후 호텔로 돌아와 체크아웃.

 

[catlist tags=”italia2017″ conditional_title=”이탈리아 가족여행 글” template=custom]